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2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성소, 하느님의 ‘거룩한 부르심’


교회는 매년 부활 제4주일을 ‘성소 주일’로 지낸다. 성소 주일은 바오로 6세 교황이 1964년 제정한 날로 착한 목자인 예수님을 기념하며, 성소 계발과 육성을 위해 그리스도인의 마음을 모으는 날이다. 그렇다면 ‘성소’는 무엇이고 어떻게 키울 수 있을까. 가상인물인 박요한(중3) 군과 주일학교 교사 이 유스티나씨의 대화를 통해 성소의 의미와 실현 방법을 알아본다.   

 

백슬기 기자 jdarc@pbc.co.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 ‘성소’ 어떻게 알 수 있을까? 마르첼 2018.06.02 126
7 수도성소 계발, 청년 신앙심 회복에 달렸다 마르첼 2018.06.02 110
6 나의 성소이야기 마르첼 2018.06.02 124
5 “하느님만으로 행복하기에 아무것도 아쉽지 않습니다” 마르첼 2018.06.02 85
4 풍성한 사제 성소 비결은 오직 ‘기도’ 마르첼 2018.06.02 95
» 성소, 하느님의 ‘거룩한 부르심’ 마르첼 2018.06.02 22
2 세속화에 맞서 형제적 공동체 생활로 세상 깨워야 file 마르첼 2018.06.02 18
1 테스트 페이지 마르첼 2018.06.01 11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CLOSE

SEARCH

CLOSE